갤럭시 S5의 강력한 카메라. 눈과 한 몸처럼? 성능 직접 알아보기


갤럭시 S5를 사용하며 많은 점이 바뀌고 있고, 많은 부분에서 활용성이 높아지고 있습니다. 예전 스마트폰으로 하던 일이라면 인터넷과 게임 정도가 다였던 저에게는 갤럭시 S5가 생기고 나서 여러 모로 활용하느라 정신이 없는 나날을 보내고 있습니다.

그 중 저를 감동시키는 것이 있다면 바로 ‘카메라’ 입니다. 눈과 한 몸처럼 반응한다는 그 카메라. 그래서 직접 제 눈과 함께 한 몸처럼 따라주며 반응을 하나 실 사진으로 테스트를 해보기로 했습니다.

사실 카메라의 성능은 그 카메라로 얼마나 찍어 내느냐를 보여주면 되는데, 전 역시나 스마트폰 ‘갤럭시 S5’를 카메라에 견줘가며 사진을 찍어 비교해 봤는데요.

솔직히 상상한 것 이상으로 좋아졌다는 느낌을 받지 않을 수 없었습니다. 기존 제가 사용했던 스마트폰이 800만 화소였으니, 딱 2배 향상된 카메라 화소를 쓰는 셈입니다. 그러나 사실 2배의 성능 향상이 있다고 하더라도 그것은 수치적으로 향상된 것이라고만 믿는 분들이 많으리라 봅니다.

뭐 저 또한 좋아지면 얼마나 좋아졌을까? 싶어서 들고 나가 사진을 찍어봤는데요. 기존 생각한 것 이상으로 찍어 줘 놀라움을 금치 못했습니다.


위 보시는 화면의 사진은 고화질의 사진을 PC에 다운로드 받아 실행해 놓은 사진을 다시 ‘갤럭시 S5’를 들고 찍어 본 사진인데요. 이렇게도 잘 나오는 것을 알 수 있습니다.


제가 촬영해 온 사진을 보시기 전 우선 ‘갤럭시 S5’의 카메라 기능이 어떤 기능이 있는지를 먼저 살펴보도록 하겠습니다.

‘갤럭시 S5’는 퀵 오토포커스를 지원하는데요. 포커스가 눈 깜빡하는 순간의 속도처럼 빨리 오토포커싱이 됩니다.

이는 스마트폰 최초로 DSLR에 적용되는 하이브리드 AF를 탑재하여 가능하게 된 것인데요. 한 순간의 소중한 컷도 놓치지 않고 남길 수 있어 도움이 많이 되겠습니다.

포커싱이 빠르니 약간은 움직이는 순간에도 피사체를 갤럭시 S5가 잡아주니 사진 촬영하기가 한결 쉬워짐을 알 수 있습니다. 실제 제가 테스트해봐도 정말 빠른 오토포커스 능력을 보여주더군요.


바로 위 사진 중앙 포커스 포인트를 보시면 잡힌 것을 알 수 있는데요. 임으로 지정할 경우는 손가락으로 해당 부분에 터치를 하시면 됩니다. 위 사진의 경우 중앙에 포커스가 맞았다고 하더라도 왼쪽 렌즈캡이나 오른쪽 마우스에 포커스를 놓고 셔터를 누르면 사진은 아주 잘 찍혀 나옵니다.

특히나 움직이는 피사체의 경우 포커싱하는 게 참 여간 어려운 일이 아닌데요. 빠르게 포커스를 잡으니 훨씬 용이하게 촬영을 할 수 있어 좋습니다.

게다가 1600만 화소의 카메라는 이제 콤팩트 카메라를 젖히고도 남겠다 생각이 들 정도더라고요.


갤럭시 S5는 보이는 그대로를 담는 수준의 1600만 화소의 카메라라 많은 분에게 유용하게 쓰일 수 있겠네요. 풍경뿐만 아니라 인물 등의 사진도 사진과 동영상 모두 선명하게 담아낼 수 있어 활용성이 높아질 것 같은데요.

고감도 센서가 탑재되어 어둠 속에서도 좀 더 많은 빛을 받아들여 쾌적한 환경의 사진을 담아 줄 수 있습니다. 또한, 이 센서의 장점 중에 하나는 흔들림을 줄여준다는 점에서도 도움을 주니 조금이라도 더 만족감을 가지리라 봅니다.

일단 직접 찍어보니 사진도 잘 찍히고 동영상도 잘 찍히니 가볍게 움직일 때는 이제 무겁게 큰 카메라를 가지고 다니지 않아도 될 것 같다는 생각도 들더군요. 특히 밝은 날 야외로 나가는 스케줄 같은 경우는 따로 카메라를 안 챙겨도 되겠다 싶었습니다.

<아웃 포커스 ON>

<아웃 포커스 OFF>

갤럭시 S5는 보고 싶은 것, 찍고 싶은 것만 선명하게 찍어주는 아웃포커스 기능이 자체에 있습니다. 아웃포커스를 설정으로 해 놓으면 바로 위의 사진을 찍을 수 있는 거죠. 위로 2번째 사진이 아웃포커스가 적용되어 뒷배경이 날아간 것을 볼 수 있고요. 바로 위에 있는 사진이 노멀한 사진입니다. 차이는 명확히 드러납니다.


위에 설정 화면을 나오게 해놓고 보면 오른쪽 끝, 위에서 세 번째에 ‘아웃 포커스’ 항목이 있습니다. 해제와 사용을 번갈아 가면서 쓰면 굉장히 유용하게 쓸 수 있습니다. 예전엔 스마트폰으로 이런 기능을 쉽게 쓰지 못했던 것이 사실입니다.

인물을 찍을 때에도 좋은 것이 뒤 배경을 날려주니 훨씬 깨끗한 사진을 찍을 수 있게 됐습니다. 아웃 포커스로 원하는 피사체만 담으면 될 거 같네요. 특히 애인만 도드라지게 보이게 할 경우 이 기능을 통해 나만의 사람을 쉽게 남길 수 있겠더군요.


HDR 사진을 찍을 수 있는 점도 장점입니다. 카메라 상단에 자리한 버튼을 터치하면 HDR 사진을 촬영할 수 있습니다. 굳이 옵션 안 쪽을 파고 들어 가지 않아도 밖으로 대동을 해주니 반갑네요.

이는 애인이나, 혹은 음식을 시켜놓고 찍을 때에도 유용할 것 같다는 느낌이네요. HDR을 자동으로 해 놓으면 밝은 것과 어두운 것을 자동 조절해 사진을 뽑아 올 수 있습니다.

이는 특히 어두운 환경에서 명암의 차이가 클 때 유용하게 쓰이기도 합니다. 암부에 빛을 더 주고, 빛이 과다한 부분을 조절해 낮춰주니 이 기능은 공연에서 많이 애용하기도 합니다.

고감도 센서가 탑재되어 어둠 속에서도 흔들림을 최소화하여 선명하고 깨끗하게 촬영할 수 있다고 하죠.


위처럼 어두운 공간에서도 먹음직스럽게 사진을 남겨주니 편리하더군요. 음식 블로거의 경우는 이제 스마트폰 하나만 있어도 리뷰가 가능하겠습니다.


약간 어두운 환경임은 분명했는데, 너무 예쁘게 사진을 찍어 줘 놀랐습니다. 화면으로만 예쁜 사진이 나온다는 말을 간혹 어쩌다 한 분이 있어서 걱정 했는데요. 직접 찍어서 컴퓨터로 봐도 괜찮다 생각되네요.

아웃 포커스를 이용하면 더욱 맛깔 난 음식 사진을 남길 수 있겠습니다. 따로 편집 없이 가능하니 그게 더 좋겠습니다.

다른 사진도 궁금했지만, 실질적으로 일부 사용해 보지 않고 투정부리는 분 때문이라도 저는 출사를 직접 나가봤습니다. 송도 센트럴파크의 사진을 몇 장 찍어 봤는데요.

제가 촬영해 온 사진으로 갤럭시 S5의 사진의 퀄리티를 조금이라도 판단해 보신다면 어느 정도 잘 찍히는 지를 아시리라 생각됩니다.






일반 DSLR과도 별반 차이가 없는 멋진 사진을 찍어주는 갤럭시 S5 입니다.


위 사진은 파노라마샷입니다. 파노라마도 아주 깔끔하게 찍어 보여줍니다. 톤도 낮춰주니 훨씬 멋진 사진을 찍어 줍니다.

위 사진만 보더라도 ‘갤럭시 S5’가 어느 정도 멋진 사진을 찍어 주는지 판단이 될 텐데요.

좀 더 보시도록 하겠습니다.


위 사진은 ‘듀얼 카메라’ 기능입니다. 현재 내가 어디에서 사진을 찍고 있는가를 알 수도 있겠군요. 왼쪽으로 자신의 사진이 박히니 촬영하려는 피사체를 오른쪽으로 하면 더 재밌는 사진을 찍을 수 있겠습니다.


16:9로 사진을 촬영할 수 있어 세로 사진의 경우 풍족하게 촬영할 수 있음도 좋습니다.


꽃 사진도 빼놓을 수 없는 사진입니다. 햇살 머금은 꽃을 찍어봤는데 이렇게나 예쁘게 찍어줄 거란 생각은 미처 하지 못했습니다. 깜짝 놀랄 갤럭시 S5네요.




한 눈에 넣을 수 없는 것은 없다고, 파노라마 샷으로 남기면 보다 많은 풍경을 남길 수 있기도 하죠. 상하를 더 많이 담으려면 뒤로 더 가는 방법은 있습니다.


어렸을 때 동생이 많이 만들던 꽃반지의 주인공인 꽃도 잔뜩 피어 있는 송도. 그 꽃 또한 예쁘게 담아내는 군요.


그렇다고 갤럭시 S5로 사람과 풍경만 담을 일은 없죠. 동물도 사진에 담아야죠. 꽃사슴도 담아주는 센스.


물이 조금 더 잔잔했다면 반영 사진도 멋지게 나왔을 거로 봅니다. 약간 출렁임이 있어도 나름 괜찮은 반영 사진도 찍을 수 있었답니다.


명과 암. 어느 하나 날리지 않고 살릴 수 있다는 것도 좋고, 예전처럼 뿌옇게 흐려지는 사진도 이젠 안녕! 하며 보내줘야겠습니다.

갤럭시 S5의 선명한 사진은 풍경 사진도 이렇게 예쁘고 멋지게 담아줍니다. 역광에서도 HDR 기능은 유용하게 사용됩니다. 자칫 잃을 수 있는 명부와 암부의 색상 차이를 살려주고 가지고 있어 주는 것은 정말 행복한 기능인데요.

1600만 화소의 풍부한 컬러와 선명함으로 사진을 남길 수 있음은 작은 복이라 생각됩니다. 따로 콤팩트 카메라 안 가지고 다녀도 이젠 될 것 같습니다. 스마트폰이 아웃 포커스까지 지원하는데 무엇 하러 무거운 카메라 들고 다니겠습니까. 물론 가볍고 더 좋은 성능이 있다면야 들고 다닐 수 있지만, 귀찮은 분은 하나로 오케이 할 것 같네요.

실제 출사를 나가 확인해 본 결과 콤팩트 카메라 수준과 동급 정도는 될 것 같다는 생각이 들더군요. 사진 앞으로 많이 담아야겠습니다. 인물과 풍경, 어두운 곳에서도 갤럭시 S5는 만족스럽게 해주고 있습니다.

* 여러분의 손가락 모양 클릭 추천은 큰 힘이 됩니다. 추천쟁이는 센스쟁이랍니다~ ^^*

이 글을 공유하기

댓글(0)

Designed by JB FACTORY