놀면 뭐하니, 원년 무도 멤버 보고 싶다는 건 일회성 이벤트를 말한 것

728x90

시청자가 ’놀면 뭐하니’에서 ‘원년 정예 무한도전 멤버’를 보고 싶다고 했던 건 어디까지나 ’일회성 이벤트’ 차원이었다. 그렇게 바란 건 부담을 주지 않기 위한 것이었고. 프로그램의 정체성을 해치지 않기 위함이었다.

 

그러나 이런 바람을 잘못 이해한 건지. ‘망한 무한도전 멤버’를 긁어모음으로 시청자에게 부담을 안긴 것이 <놀면 뭐하니?>와 김태호 PD의 선택이다.

 

<사진출처: MBC. 이하동일>

유재석이 제작진과 충분히 의견을 나눴다고 했지만. 정작 시청자가 바라는 것은 아니라는 점에선 우려와 함께 실망감을 감추기 어렵다.

 

그들이 제시한 건 ‘패밀리십’이다. 꾸준히 함께하지 못할 노홍쳘과 정형돈, 박명수, 양세형은 제외하고. 조세호와 황광희를 끼워 넣은 ‘무한도전’ 폐망 멤버를 패밀리십에 동원하겠다는 것인데. 이 선택은 악수일 수밖에 없다.

 

노홍철은 ‘참석하기 어렵다. 힘들 것 같다’고 해서 제외했다 말하고. 정형돈은 ‘마지막까지 고민을 거듭하다 최종적으로 힘들 것 같다’고 해서 제외했다고 했는데. 둘이 함께하지 못하는 이유는 시청자가 누구보다 더 잘 아는 사실이다.

 

그 이유는 부담주기 싫고 자유를 구속할 수 있는 콘텐츠에 대한 거부감이 있는 노홍철의 성격을 시청자도 알기 때문에 일회성 이벤트로 그를 출연시켜 달라는 바람이었다. 정형돈 또한 마음의 병이 완전히 낫지 않은 상황에 무리해서 고정적인 콘텐츠를 소화하는 건 폭력으로 밖에 생각되지 않아, 시청자가 일회성 이벤트로 원년 멤버 이벤트를 열어 달라고 했던 것이다.

 

부담을 주지 않기 위한 배려. 그건 노홍철과 정형돈을 위한 그림이었는데. 굳이 ‘패밀리십’으로 장기 출연의 길을 열고자 했기에 그들이 함께하지 못한 것으로 밖에 안 보여 <놀면 뭐하니?>와 김태호 PD에게 실망감을 감추긴 어렵다.

 

<놀면 뭐하니?>가 그렇다고 해서 다시 <무한도전>이 되는 것은 아니다는 설명이 있었지만. ‘패밀리십’이란 것 자체가 주는 거부감 때문이라도 조참 회의와 그들만의 결정 공지는 시청자에겐 무리한 장면이었다.

 

당장 <놀면 뭐하니?>와 유재석. 그리고 김태호 PD에 대한 호감이 있는 일부 시청자가 반기는 모습은 보이지만. 그에 못지않게 ‘무한도전’의 그림자가 <놀면 뭐하니?>에 드리워지는 것에 대한 거부감을 보인 시청자 또한 많기에 일방적 결정은 실망스러울 수밖에 없다.

 

코로나19 밀접 접촉자로 2주간 자가격리를 하며 외로움이 컸다는 유재석. 혼자 하기 어려운 콘텐츠에 ‘패밀리십’ 멤버를 정해 놓겠다는 건. 보험처럼 든든한 선택이겠으나. <놀면 뭐하니?>에 ‘무한도전’ 색채가 강하게 드리워지는 것이기에 시청자의 반감은 이해해야 할 일이다.

 

정형돈이 박명수 라디오 방송에서 ‘무도’ 멤버들을 방송에서 볼 수도 있겠다 한 것은 어디까지나 단편 출연을 염두에 둔 바람이었을 것이지. 장기 출연을 위한 바람을 드러낸 것은 아닐 것이기에 이번 ‘패밀리십’ 시도의 구애는 독이 됐을 것으로 보인다.

 

‘놀뭐’는 ‘놀뭐’지. ‘무도’가 아니다. 이 말은 시청자가 직접한 말이다. 또 ‘무도빠의 간섭이 싫다’고 한 것도 시청자의 말이다.

 



유재석의 부담을 덜어주기 위해 정준하나 하하. 그밖에 또 다른 멤버가 출연한다고 해도 그건 이해될 일이다. 그러나 굳이 ‘패밀리십’을 선포하고 ‘무도’ 멤버를 패밀리로 묶었다 말한 건 독이 됐다. 반감이 표출된 건 바로 공식화했기 때문이며. 그 공식화로 인해 ‘놀뭐’가 ‘무도’처럼 보였다는 점에선 큰 실수를 했다고 해도 틀린 말은 아닐 것이다.

 

그냥 부담 없이 한둘 출연시키며 <놀면 뭐하지?>의 색채를 유지하는 걸 추천한다. 원년 무한도전 멤버를 보고 싶다고 한 건 다시 강조해 말해도 향수를 채워주는 일회성 이벤트 바람 정도였다. <무한도전>의 부활을 원한 게 아니라는 소리다.

 

<사진=MBC>

 

* 여러분의 공감(하트) 추천은 큰 힘이 됩니다 *

이 글을 공유하기

댓글(1)

  • ㅇㅇ
    2021.08.31 22:44

    그건 님생각이고요 장기 컨텐츠로 원하는 사람도 있어요
    글을 쓸때 모든 시청자를 대변하듯이 말하지 말아요
    님이 일회성 컨텐츠로 원한다고 말해야지
    모든 시청자가 원한거라고 일반화 하지말아요
    이런 불편러들이 무도를 없앤건데 놀토도 없앨려하네

Designed by JB FACTORY