유재석과 이효리가 만든 축제, 그리고

귀추가 주목되었던 SBS 연예대상, 영예의 대상이 유재석과 이효리의 공동 수상으로 한 해를 마무리 하게 되었다. 자타가 공인하는 국민남매 MC로 불리는 유재석과 이효리는 한 해 동안 갖은 몸살을 앓았던 패떴(패밀리가 떴다)을 힘겹게 끌고 온 절대저긴 수훈갑 일 수밖에 없는 인물이었다.

일부 여론으로는 유재석이 SBS연예대상을 타기가 힘들 것이다! 라고 하며 미리 힘을 많이 빼 놓긴 했지만, 어떤 의미에서도 패떴의 유재석과 이효리는 절대적일 수밖에 없었다. 또한 강심장과 스타킹의 강호동이 SBS에서 유력하다는 여론 또한 있었는데 그것은 일부 여론일 뿐이지 정확히 SBS에 많은 이익을 준 프로그램들은 아닌 것도 분명하다. 잠깐 이야기 하고 넘어가 본다.

:: 강호동이 수상을 못 한 이유 ::
유재석과 이효리의 대상 이야기를 하기 전에 강호동에 대한 이야기들 중에.. 강호동이 강심장과 스타킹으로 유리해서 대상을 탔어야 한다는 말이 있다. 그 말에 필자는 나름대로의 생각으로 동의할 수 없는 이유가 있다. 패떴이 각종 논란으로 속병을 앓기 시작해서 부터 유독 심할 정도로 여론은 패떴에 적대적인 관계를 유지하며 폄하하기 바빴다.

하지만 강호동이 한 스타킹은 모PD의 비도덕적이고 비양심적인 사상 최고의 방송 조작을 했었다. 하지만 사람들의 기억에서 멀어지는 것은 시간 문제였다. 이상하게도 스타킹의 최고의 비양심적인 이 일은 너무 빨리 덮여졌다. 그 이유는 여러 가지가 있겠지만 일단 스타킹은 시청률 면에서 SBS에서 내세울 만한 이슈를 만들어 내지 못했던 프로그램 이었다. 그리고 사람들은 스타킹이나 강호동에 대해서도 욕을 오래 하지 않았다. 스타킹이 강호동을 대상의 자격에 넣을 프로그램으로는 모자란 부분이 있다.

그러나 같은 방송사의 '패떴'은 지금까지도 조작이 아니라는 사실을 주장하지만 일부 자신의 눈과 마음으로 '그랬을 것이다'라는 틀로 못을 박아놓고 지금까지도 패떴에 대한 불편을 가지고 있다. 왜 그런가? 답은 조금 불편하게 들릴지 모르지만 경쟁 프로그램인 1박 2일과의 관계이기 때문이다. 스타킹이야 무한도전이란 명확한 컨셉과 경쟁을 해야 하기에 어떤 것도 경쟁을 붙으려고 시청자들이 노력을 안 하지만, '패떴'과 '1박2일'은 컨셉이 비슷하다 보니 열혈파 시청자들의 싸움이 엄청나다. 그러다 보니 자연스레 '패떴'에 대해서 유독 비판이 거셌다.

그런 이유들이 뭉쳐서 패떴은 작년 한해 최고의 프로그램으로 나섰지만 지금에 와서는 존폐까지도 위협을 받는 프로그램이 되었다. 이번 '패떴'팀과 또 대상에 유재석과 이효리의 수상은 더 특별할 수밖에 없다.

잠깐 말을 못하고 왔지만 '강심장'에서 강호동이 활약을 많이 했다! 그래서 대상을 받아야 한다는 여론에 대해서 이렇게 말 해주고 싶다. 강심장 물론 지금 시청률 명확히 많이 나오고 있다. 하지만 전신 '야심만만'은 월요일 날 참패를 하고 시간대를 옮겨와서 적이 되지 않는 프로그램과 시청률 경쟁을 하고 있다. 그런 영향을 받고, 대대적인 지원을 받으며 시청률이 올라간 것은 인정하지만 이제 두 달 남짓 된 프로그램이 1년을 대표해서 상을 받을 만한 자격은 없다고 본다. 4/4분기 활약이야 뛰어나지만 3/4분기 까지는 내세울 만한 여지가 없는 프로그램이기에 강호동이 받을 수 있는 확률은 일단 뒤로 밀리는 것은 당연하다.



:: 유재석 이효리 대상 자격 넘친다 ::
힘든 한해를 보낸 패떴이었다. 중반부터 시작된 패떴에 대한 공격은 식지를 않고 계속 되었다. 이 총알받이를 한 사람은 패밀리가 떴다의 제작진도 조금은 받았지만 거의 받아낸 것은 희한하게도 유재석이었다. 그리고 이런 상황을 겪으면서 유재석은 엄청나게 힘든 한 해를 지내며, 이효리와 매주 고생을 하기에 이르렀다.

밖이 시끄러우면 안이 조용해야 하는데, 패떴 안에도 유재석과 이효리를 지원할 사람은 크게 보이지 않았다. 윤종신과 김수로 또한 자신들이 도와주어야 한다는 압박감으로 나름대로 고민을 많이 했지만 프로그램으로 보이는 노력은 역시나 유재석과 이효리가 구르고, 까지고, 이미지 손상되는 것을 멀리하지 않고 정말 죽어라 열심히 해서 패떴을 이끌었다.

연일 말도 안 되는 논란들이 이어지고 음해하는 세력들이 존재하는 통에 프로그램은 산으로 가게 되고, 그에 시청률은 차츰 떨어지기 시작해서 전성기 패떴 때보다 10% 정도 떨어지는 수모를 겪기도 했지만 패떴 논란 최전방에서 몸을 사리지 않고 이 둘의 국민남매는 망가졌고, 프로그램을 그래도 열심히 끌어왔다. 이는 SBS 어떤 프로그램 보다 수훈갑이 될 수밖에 없는 이유이기도 하다. 그리고 그 중심에 이효리가 있기 때문이다.



:: 유재석과 이효리 멋진 수상 소감과, 연예대상을 축제로 만든 사연! ::
남다른 수상소감을 전하게 된 이효리와 유재석은 모든 분에게 감사한다. 잊을 수 없는 한 해를 지났고 사랑해 주신 여러분에게 감사한다는 말을 전했다. 특히나 인상이 깊은 수상 소감은,

이효리 : 가수인데도 불구하고 너무 웃기고 싶었다. 하지만 그런 것이 힘들었는데, 그때마다 도와준 재석 오빠에게 감사한다!는 말로 감사의 마음을 전했다. 이 소감은 이효리가 얼마나 패떴을 위해서 헌신적으로 마음을 썼는지를 알 수 있는 소감이기도 하다.

유재석 : 너무 큰 상을 주셔서 감사한다! 는 말을 전하며 그 후 아주 멋진 사과가 담긴 수상소감을 전한다. 
"올 한해 정말 많은 시청자 여러분들의 사랑을 받았지만, 그만큼 많은 시청자들께 저희가 질책도 받았습니다. 여러 가지 모든 것 어떤 이유가 있던, 시청자 여러분께서 보시기에 불편했다면 저희들은 그것에 대해서 충분히 반성을 해야 한다!라고 생각을 합니다."
라는 기가막힌 사과 멘트를 집어넣으며 끝냈다.

축제를 만든 사연은?!.. 수상 소감 끝에 유재석이 이효리와 함께 춤을 추며 끝내보고 싶다~!는 말을 남기며 시상식을 완벽하게 축제의 장을 위한 무대로 만들었고, 음악이 없어도 하겠다는 말을 했지만, 역시 스튜디오라 바로 음악이 준비되어 한껏 이 분위기를 끌어 올릴 수 있었다. 이 마음에 연예대상을 찾은 동료들은 엄청난 환호로 축제의 장에 참석해서 아주 멋진 시상식이 되게 만들었고, 진짜 즐기는 그런 의미가 되었다. 

상을 받은 사람, 못 받은 사람 그 모두를 아우르는 진정한 즐김의 축제의 장을 만들어준 이 남매들에게 박수를 보낸다. 드레스를 입고 화려하게 예쁜 모습을 보이고 싶은 날에 망가지길 두려워 하지 않는 막춤을 춘 이효리에게도 박수를 보낸다.

유재석은 올 한해 가장 힘들었던 시기를 보낸 '패떴'프로그램의 논란에 대해서 가장 진실하게 사과를 해서 멋있었고, 또한 더 표현하고 싶지만 그 마음을 다 전하지 못하는 미안한 마음에 흥을 주고 싶어서 남매 동생인 이효리와 함께 연예대상을 시청하는 시청자들과 곱지 않은 시선을 보내는 모든 사람에게 이런 식의 좋고 모범적인 사과를 한 것은 정말 멋진 진행자이자 국민 MC임을 증명해 보였다.

* 여러분의 추천 한 표는 저에게 큰 힘을 줍니다. 추천 쟁이는 센스쟁이죠~ ^^*

이 글을 공유하기

댓글(44)

  • 이전 댓글 더보기
  • 2009.12.31 09:39 신고

    이효리가 너무 웃기고 싶은데 안될때는 속이 상했다고 해서 웃으면서도 성실한 예능인이라고 생각햇습니다. 유재석은 왜 얼굴이 노랗고 창백하게 보이는지 걱정이 됍니다.
    다른 방송사 화면에도 그렇게 보였고 많이 말랐더군요.
    건강하기를 바랍니다.
    새해 복많이 받으세요.^^

  • 2009.12.31 09:40 신고

    아 마지막 대상 장면을 봤어야 됐는데 티비를 트니까 비의 아시아 투어공연이 하더군요..ㅋ
    이렇게 리뷰로 보니까 좋네요 눈으로 본것같고요.

    바람나그네님 새해 복 많이많이 받으세요~~~

  • 2009.12.31 10:30 신고

    아이들 땜에 이거 보지 못하고 가수들 노래부르는 것 볼 수밖에 없었어요.
    축하해야겠습니다.
    바람나그네 님 덕분에 즐거운 한해였습니다.
    새해에도 마니마니 기대할게요.
    새해 복 많이 받으세요!

  • 2009.12.31 11:19 신고

    어제도 또 왜 유재석인가를 보여주었어요
    이효리도 많은 비판속에서도 꿋꿋하게 잘 했죠
    대상받을 만 합니다.
    2010년에도 좋은 글 계속 부탁합니다.
    건강하세요

  • 공감되네요~
    2009.12.31 11:20 신고

    재미있게 잘 밨어여~
    사장님은 애기에는 재미있어서 웃엇구요.
    그리고 사과맨트에는 역시 하는 생각이 들었어요.
    마지막 춤추는거 보고 다들 즐거워 하는거 같아 굿이었어요~

  • 완전공감ㅋ
    2009.12.31 11:28 신고

    다른 연예시상식 중에서 제일 재미있었어요ㅋ
    글쓴이 생각에 전적으로 동감ㅋㅋ완전완전히 대공감!!!

  • 2009.12.31 11:49 신고

    어제 MBC연기대상챙겨보느라 미쳐 이걸 못봤네요.ㄷㄷ~ㅎㅎ

    바람나그네님~ 1년간 수고하셨어요~
    이글이 올해 마지막으로 올라오는거 맞죠? ㅎㅎ

    내년에 또 뵙죠~:)

  • 아랑냥
    2009.12.31 12:53 신고

    정말 속이 시원해지는 글이네요..ㅎ
    보면서 유재석의 진심어린 사과도 느껴졌고..
    마지막에 흥을 돋우는 이효리와 유재석 모습에서 감동까지 느꼈어요~

  • 춥다...
    2009.12.31 13:05 신고

    재석씨, 효리씨 수고 많았어요.
    새해 복 많이 받으시고, 내년에도 건강하고 항상 행복하시길...

    특히... 재석씨... 당신 정말 멋진 사람이야. ^^ 와우~

  • 액운의 세상
    2009.12.31 13:14 신고

    올 한해 참 다사다난한 패떴이었어요 그 다사다난함을 마지막에 두 주인공이 막춤으로 액땜을 하는것 보니 내년에는 더 좋은 결과가있을겁니다,

  • ㅌㄴㅂ
    2009.12.31 13:44 신고

    이효리씨 유재석씨 정말 고생 많으셨어요.
    올 한 해 패떴때문에 많이 까이고 비난도 받으셨을텐데
    패떴에서는 유달리 열심히 하는 두 분이셨죠.
    부디 대상받은 두 분 비난하는 사람들이 없었으면 하네요.
    좋은 글 잘 보고 갑니다~

  • 밝게사는 세상
    2009.12.31 13:54 신고

    무조껀 비난만 하는 세상에서 먼가 보듬어 줄만한 글인거 같아요...

    항상 부정적인 생각이 많아 지는 우리 나라의 모습들을 보면서... 마음에 여유가 사라지고 있구나.. 생각합니다.

    저는 어제 방송 보면서 마지막에 큰웃음을 준 두 남매에게 감사 드렸는데요.

    이유가 어찌 됐든 간에 저에게 웃음을 주셧으니깐요.^^

  • 2009.12.31 14:15 신고

    사실상 유재석과 이효리가 만든 프로가 패떴입니다.
    나그네님, 새해 복많이 받으세요

  • 국화향기
    2009.12.31 15:09 신고

    전 연기대상이랑 가요대축제랑 이거랑 돌려보다가..이효리랑 유재석이 같이 있길래 또 패떳이 상 받았나 싶었더니 대상이더군요^^재미있게 잘 봤어요^^유재석의 반성 멘트도 괜찮고..춤추는 것도 재밌었고ㅎㅎ

  • 어제보면서
    2009.12.31 15:12 신고

    마음이짠했습니다.

    드레스입고도 아무렇지않게 막춤을추는이효리는 너무귀엽고이뻤어요.

    순간적으로 예능의얼굴로바뀌더군요.

    유재석씨의 사과멘트는 참 아팠습니다.

    pd가잘못한일을 사과까지해야하는 메인이라는자리가

    아파보였습니다.

    두사람이 대상을받아서 더욱감동이었습니다.

  • 한가지는보고 두가지는 못보시는군요
    2009.12.31 17:56 신고

    유재석님이 받아도 마땅한 대상이었다고 생각합니다. 개인적으로는 이경규님이 받았으면 했지만솔직히 누가받아도 이상하지 않은 자리였죠. 하지만 님의 글에는 유재석.이효리씨가 받을만 했다는 말 이면 뒤에는 강호동씨가 못받을만 했다는 뜻이 깔려있는것 같군요. 저는 무한도전을 보다가 스타킹으로 갈아탔는데 스타킹이 여러가지 악재를 겼었음에도 불구하고 오랬동안 지속되고 있는 프로임은 말할것도 없구요 제가 알기에 황금시간대에 방송되는 유일한 일반인이 주인공인 프로그램으로 알고있습니다. 큰 화제성이 없었을지 모르나 스타킹이라는 프로그램을 통해 빚을 청산하거나 새로운 길을 발견하신 분들도 많았고 취업을 하거나 유명해지신 분들도 많죠.. 공로로 따진다면 2갠가 3개의 프로그램을 맡고있는 무관 이경규씨가 받을만 했을것입니다. 하지만 제생각에는 유재석/이효리씨가 받은것은 두사람모두 올해 논란때문에 힘들었었고 그 와중에서도 프로그램을 위해 최선을 다했기 때문일 것입니다. 솔직히 시상식만 끝나면 글쓴이의와 같은 글들이 여기저기 달리는거 너무 평가를 위한것 같아 안타깝네요

  • 2010.01.01 00:00 신고

    와우~
    새해 복많이 받으세요~

  • neverendingstory
    2010.01.01 04:27 신고

    바람나그네..글 아주 잘 읽었습니다...

    개인적으로 늘 바람나그네글에 악플을 써왔지만..

    오늘 글은 정말 잘읽었습니다...

    유재석과 강호동의 지루한 팬들의 싸움...

    1박과 패떳의 조그만 그 어떤 잘못도 서로 용서하지 않으려는 팬들의 진흙탕 싸움..

    유재석과 이효리 공동수상을 기쁜마음으로 축하해줘야 한다고 생각합니다..

    강호동팬들이라면 더욱 그러하구요...

    내년에 강호동이 잘해서 대상을 받게 된다면 지금의 일부 잘못된 강호동팬들이 보여주는 작태가

    부메랑처럼 되돌아올테니까요...

    글 너무 잘 읽엇습니다...

    그리고 바람나그네가 언제 시간이 되신다면 유재석과 강호동 ...1박과 패떳의

    지나친 팬들간의 싸움에대해서도 객관적인 분석의 글도 보고 싶습니다...

  • ㄴㄴ
    2010.01.01 06:47 신고

    스타킹 논란이 금방 식은것은 제작진이 짤렸기 때문아닌가요? 말도 안되는 논란, 음해하는 세력. 혹시 에스비에스에서 일하시나요? 패떴 제작진에서 하던 말이랑 똑같네요. 시청자들의 눈은 속일수 없습니다. 패떴이 시청률 13%로 지난해를 마무리한 데는 다 이유가 있는거에요.

    • 그니까 여기서
      2010.01.01 09:27 신고

      여기서 패떳 시청률 떨어진 이유 말했는데,,,ㅡㅡ

  • 나나나
    2010.01.02 02:08 신고

    국민남매의 공동수상으로 끝난 sbs연예대상.
    특히 마지막 수상소감과 막춤 세러머니는 명품이였습니다.
    진짜 축제로 마무리한 시상식. ㅋㅋㅋ

Designed by JB FACTORY