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경규가 낙선 후보를 ‘냄비받침’으로 쓰는 건 부적절하다

KBS2 새 예능 프로그램 ‘냄비받침’은 스타가 자신의 독특한 사생활을 책 속에 담는 리얼 버라이어티 프로그램이다. 이경규는 이 프로그램에서 낙선 후보와의 인터뷰를 책으로 출간하는 게 목표다. 그러나 문제는 예민한 시기라는 게 문제. 또한, 다른 문제가 생길 수도 있어 여러 문제를 안고 있다.

지난 19대 대통령 선거에 나섰던 유승민과 심상정은 이미 출연을 결정했고, 선거 중간중간 미니 인터뷰를 진행한 사실도 밝혀 조금은 오래전부터 프로그램이 준비되어 온 것을 알게 했다.

아직 섭외되지 않은 후보에 대해선 꾸준히 출연 의사를 묻고 있는 듯한 뉘앙스를 주고 있고, 실제 제작발표회에서도 이경규는 홍준표에게 구애를 했다.


하지만 네티즌의 반응이 좋지 않다. 굳이 홍준표를 섭외해 좋은 이미지를 만들어 주는 이유가 무엇이냐는 것이다.

네티즌은 당장 이경규를 공격하고 나섰다. 그의 성향을 문제 삼고 있는 것.

이경규는 지금까지 보수로 알려지고 있고, 홍준표에게 구애하는 것도 자신의 성향 때문이 아니냐는 것이다.

이는 실제 그럴 수도 있고, 아닐 수도 있지만 확실한 것은 홍준표에게 큰 도움을 줄 것이라는 점 때문에 네티즌이 불만을 나타내는 것.

물론 이경규가 그간 정치 성향이 바뀌었을 수도 있지만, 성향만큼 안 바뀌는 것도 없으니 네티즌은 걱정을 하는 것이다. 또 그의 주변을 살피면 이윤석이 뿌리 깊은 보수이다 보니 그도 아직 안 바뀌었을 것이라 믿고 있다.

그런 상황에 홍준표에게 구애를 했다? 네티즌으로선 당연한 걱정거리이며, 불편함을 내비칠 만한 일이기에 이해가 되는 점이기도 하다.


그렇다고 프로그램 <냄비받침>이 한쪽 성향의 정치인만을 만날 수도 없는 법이다. 중간자적 입장을 취해야 하는 위치이니 당연.

문제는 바로 이 부분에서 나오기도 한다. 굳이 문제 생기지 않을 수도 있는데, 문제 될 요소를 프로그램에 끌어 왔다는 것이 문제.

정치판은 지금 대혼란 상태다. 낙선 후보가 경쟁에서 주저앉았다고 해서 모두 끝난 것이 아니다.

새로운 분위기를 만들어 가야 하는 입장은 똑같고, 그들이 은퇴를 하는 것도 아니다.

저마다의 상황에 따라 2선으로 물러나기도 하고, 또 다음 선거를 위해 뛸 주자가 있음에 그를 고려하지 않은 섭외는 문제일 수밖에 없다. 이는 한쪽만의 말을 전하는 문제가 될 수 있기에 이경규의 컨셉은 우려스러울 수밖에 없다.

유승민이나 심상정이나 균형감을 갖고 프로그램에 임하겠지만, 아무리 균형을 맞춘다고 해도 이념과 성향이 다른 지지자들이 느끼는 불쾌함은 예상하기 어렵다.

홍준표는 나오는 것 자체를 네티즌이 꺼려한다. 그간 보여온 이미지를 생각한다면 죽어가던 그를 살려줄 가능성이 농후하기에 꺼려하는 것.


예능이든 시사 프로그램이든 어떻게 연출하고 보여지느냐에 따라 이미지도 180도 달라질 수 있기에 홍준표 출연에 대해서 네티즌이 거부감을 갖는 것이다.

낙선 후보의 이야기를 들으려 한다면 굳이 19대 대선 낙선 후보만을 목표로 삼을 필요는 없다. 정동영이든 이회창이든 정몽준이든 예민하지 않은 후보를 초대하는 것도 좋은 방법인데, 현 정치판과 직접적인 연관이 있는 후보를 초대하니 문제.

낙선 후보에 대해선 분명히 성향을 달리하는 이들이 거부감을 가질 수밖에 없다. 우선 시기에 있어서 화제성 있는 후보이긴 하지만, 그 화제성이 자칫 프로그램과 이경규 개인을 향한 공격의 빌미를 제공할 수 있어 염려스럽다.

더 큰 문제는 일방적인 인터뷰를 책으로 엮는다는 것이다. 활자화된 개인의 이야기는 많은 문제를 몰고 올 수 있기에 진행되고 있는 프로젝트라지만 만류하고 싶다. 낙선후보를 커버로 냄비받침 만들자는 프로젝트에는 공감하기 어렵다.

<사진=KBS>

* 여러분의 공감 클릭은 큰 힘이 됩니다 *
저작자 표시 비영리 변경 금지
신고

이 글을 공유하기

댓글(6)

  • ㅇㅅㅇㅋ
    2017.06.07 09:39 신고

    홍준표.. 이상한 놈이긴 하지만..
    문재인 안철수 좋아하는 사람들은 당당하게 좋아해도 되는데 홍준표 좋아한다고 말하면 안됨? 그게 늘 말해오는 자유라는거임? 형평성에 어긋나지 않나?

    • dnnb
      2017.06.22 00:06 신고

      이상한 놈이라뇨?
      이데올로로기를 정치적으로 이용하는
      권력 지향형 검찰 출신의 정치인의 핵심입니다. 경북지역 장악하고, 트럼프 전략으로 하락한 중산층을 텃밭으로 하고 있어 지지가 공고 합니다. 국익을 침해하는 재벌언론의 비호를 받고 있으며, 어긋난 정경유착의 고리를 해결할수 있지만, 민생이나 일본역사 왜곡에는 관심이 없고 일부러 권력을 놓지 않고 있어요.

  • ㅇㅅㅇ
    2017.06.08 13:28 신고

    유승민이나 심상정은 상관없고, 홍준표는 문제삼아야 된다 라고 할 것 같으면 제목을 저렇게 낙선후보라 하면서 뭉그러뜨리지말고 홍준표라고 명시하는게 맞다고 보네요.
    그리고 예능출연 한번 나오면 네티즌들이 좋게생각한다? 그래서 막아야한다? 이건 좀 억지스러운거고 대중들도 그렇게 멍청하지는 않다고 생각합니다.
    이경규가 방송30년 넘게 하면서 예능에 정치를 끌고오는게 쉬운일이 아니라는 건 물론 잘 알고있음에도 불구하고 한다라는건, 그런 중립적인 부분은 분명 염두해 두고 했을 것이고, 누구도 시도조차 하지 못한 걸 추진 한다는 거에 많은사람들이 기대하면서 보고 있는건데, 그걸 막연하게 시청자 대부분이 반대하는 식으로 몰고가는건 바람직한 건 아니라는 생각이 드네요.
    정치성향을 떠나 평소 이경규를 즐겨보는 시청자로서 편향적이고 왜곡시키는 글이 거슬려 올려봅니다

  • ㄷㄷㄷ
    2017.06.18 11:23 신고

    제정신 아닌 인간이네...여기가 공산주의나 파시즘 국가냐??

    독일의 나치같은 인간들이네..이것들..

    • ㄷㄷ
      2017.06.20 15:54 신고

      이것들? 이건또 어떤 개돼지가 짖는소리지?

  • ㅇㅇ
    2017.07.04 21:00 신고

    네티즌과 내가 극혐으로 여기는 사람이니 나오면 안돼!!
    이게 핵심이면서 무슨소리를 장황하게 늘어놓냐

Designed by CMSFactory.NE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