프로듀스 101 시즌2 보아 캐스팅. 욕심인 건가?

이건 누구의 욕심일까? 프로그램? 아니면 보아의 욕심? 이해하자면 이해할 수 있지만, 냉정하게 바라본다면 보아의 ‘프로듀스 101’ 캐스팅은 어딘가 모르게 부정적인 시선을 가질 수밖에 없는 면이 있다.

쉽게 생각하면 보아의 캐스팅은 적절해 보인다. 왜? 그녀는 아이돌이었으니까! 게다가 오디션 프로그램에 출연, 후배를 위한 멘토링도 했으니 적절하게 보일 수도 있다. 그래서 응원하는 이도 있을 것이다.

그러나 돌려 생각하면 그녀의 캐스팅은 미스 캐스팅이라고 보이는 것 또한 사실이다. 부적절한 캐스팅이 아닌, 잘못 선택한 캐스팅처럼 보이는 건 그녀의 정체성이 모호하기 때문. 또 그녀가 무엇을 하려는지도 궁금증을 준다.


쉽게 접근하자면 선배이고 후배를 위한 그 무언가를 전해줄 수 있어 캐스팅이 적절해 보일 수도 있지만, 멘토링과 진행의 차이는 엄연히 있는 게 사실이다.

<K팝스타>에 출연한 것 또한 출연이지 진행을 한 게 아니다. 그녀가 <K팝스타>에 출연한 것이 커리어가 되어 진행을 잘 할 것이라고 생각하는 건 지나치게 평가를 포괄적으로 하는 것으로, 미리 허황된 기대감을 부추기는 행위이기에 적절해 보이지 않는다.

또한, 그녀가 <K팝스타>에 출연해 멘토링을 한 것은 성공적이라고 보기 어려울 정도로 미약한 활약이었기에 그것으로 기대감을 주는 건 피했으면 하는 바람. 그러나 소식을 전하며 그 이유로 잘할 것이라 기대감을 불어넣고 있는 게 현실이다.

<프로듀스 101> 시즌2가 프로젝트 남자 아이돌 그룹을 만들어 보는 시즌이기에 보아가 캐스팅된 것이야 일부분 이해가 가지만, 진행자로 캐스팅했다는 부분이 선뜻 이해를 하지 못하게 하는 부분.

게다가 그녀는 배우의 길을 걷고자 노력 중이었다. 드라마의 성공에 이어 영화에 진출했고, 계속해서 영화 배우로서 활약을 하려는 듯한 모습이었기에 갑작스러운 진행 결정은 대중에게 얼떨떨한 마음을 갖게 하기 충분하다.


보아가 배우로 활동을 해 성공을 했다면 이번 도전이 조금은 더 이해할 수 있었겠지만, 그렇다고 그녀가 배우로서 성공을 한 것 같지 않기에 조금은 더 비판적으로 바라볼 수밖에 없다.

<연애를 기대해>에서 그녀는 매력적인 캐릭터의 힘을 받아 호평을 받았지만, 내면의 깊은 연기를 보여주지 못했고, 이어진 영화에선 깊은 연기를 못 보여줘 위치가 애매한 상황이 현 상황이다.

<관능의 법칙>과 <빅매치>, <이번 주, 아내가 바람을 핍니다>에서도 활약은 매우 미미했다. 해당 작품에 등장했는지도 모를 정도가 현실. 그녀가 주연이었던 <메이큐 유어 무브>도 쫄딱 망한 수준이다.

솔로 아이돌로 일본에서 큰 인기를 끌었던 것이 캐스팅과 직접적인 연관은 있겠지만, 솔로 아이돌 생활을 끝마치고 제2의 직업을 선택한 그녀가 제대로 된 포지셔닝도 하지 못하고 다시 연예 관련 프로그램에 캐스팅된 것은 비판이라고 할 것 까지야 없지만, 어딘가 불안하게 보이는 것도 사실이다.


결정적으로 장근석처럼 프로그램을 이끌어 갈 만한 재목이 아니라고 보이기에 미스 캐스팅이라고 보는 이유다.

장근석은 허세 이미지와 직접 대표가 될 만한 ‘똘끼’를 보였고, 뜻밖의 진행 능력을 보였기에 대중이 빠져들 수 있었지만, 보아가 진행한다는 말에 불안감이 들 수밖에 없는 건, 현재 그녀의 이미지가 애매하다 느껴지기 때문이다.

안 되니 다른 것에 욕심을 내는 걸까? 아니면 욕심의 범위가 넓은 걸까? 그리고 그녀를 섭외하려한 프로그램 또한 요행이란 욕심을 내는 것일까?

* 여러분의 공감 클릭은 큰 힘이 됩니다 *
저작자 표시 비영리 변경 금지
신고

이 글을 공유하기

댓글(28)

  • 이전 댓글 더보기
  • 호호
    2017.02.24 18:05 신고

    음... K팝스타에서 보아 의 프로듀싱 능력은 인정 받았다고 보는데요 그리고 연기 에서 인정받지 못했다구 보아 캐스팅에 대해 부정적 시선으로 보는건 억지 인듯합니다... 물론 K팝스타에서 멘토링과 이번 101프로그램의 진행은 다른다는것은 맞는말 같구요 하지만 보아의 가수적 역량 만으로 자격은 충분하다고 봅니다.

  • 작성자안티구만
    2017.02.24 18:41 신고

    딱봐도티나네

  • 나그네
    2017.02.25 00:31 신고

    그냥 sm이라서 맘에 안든다고 얘기하셔..뭐하러 글 만드느라 애쓰심? ㅋ

  • 별로다
    2017.02.25 06:13 신고

    그냥 안티라고 말하세요... 이런 글 쓰느라 시간 허비하지 말고
    글 수준도 별론데,,,

  • ㅋㅋㅋ
    2017.02.26 14:42 신고

    ㅋㅋㅋㅋㅋ뭐야이건

  • ㅉㅉㅉ
    2017.02.26 14:55 신고

    말같지도 않은 억지 논리로 객관적 논리적인척 장문의 글로 선동하지 마시죠 어이가 없어서 웃음도 안나오네요^^

  • ??
    2017.02.26 15:29 신고

    글이 좀....ㅋㅋㅋ;;; 글구성이 좀..;;;.ㅋㅋㅋ 에효

  • ㅉㅉ
    2017.02.26 16:23 신고

    논리적인척 하느랴 애쓰셨네요.

  • 2017.02.26 17:40 신고

    그냥 나 보아안티라고 쓰지 뭘 구질구질하게 장문을 쓰나. K팝스타 안본거 티냄?ㅋㅋㅋㅋㅋSM이 탑10 제일 많이 보내고 보아 프로듀싱 실력에 양싸가 진지하게 부사장 앉히라고 극찬까지 했는데. 글수준도 참 글쓴이 인성보이게 쓰셨네요

  • ㅇㅅㅇ
    2017.02.26 18:00 신고

    억지논리, 논팩트, 까기위해 장황스럽게 내놓는 헛소리

  • ㅇㅇ
    2017.02.26 22:44 신고

    ㅋㅋㅋㅋㅋㅋ 글이 참. 개같네

  • 2017.02.27 13:59 신고

    너무 부정적으로 말씀을 하시네요~~ 욕심을 가지면 안되나요 기회를 놓치는 것보다 다른 사람들이 더 욕심이 많아요~~

  • 2017.02.27 23:52 신고

    보아에 대해 제대로 알지도 못하면서 자신이 보는 단면적인 부분만 사실인 것처럼 말씀하시네요. 보아가 가수생활 그만둔 것도 아니고,10년 넘게 준비해서 연기로도 활동영역을 넓혀가려는게 무슨 잘못인것처럼 얘기하는데, 발전적인게 뭐가 잘못된 건가요 ? 본인은 얼마나 완벽하길래 남을 그렇게 논리적인척 까는지 궁금합니다

  • 머라는건지
    2017.02.28 03:01 신고

    보아가 짱~

  • 웃기네
    2017.02.28 23:08 신고

    이번주아내가 바람을 핍니다에서 활약이 미비했다에서 픽 웃음ㅋㅋㅋ 드라마 안보고 글쓴거 티남 까려면 제대로 알고 까는 정성이라도 보이길 그래야 누가 읽어주기라도 하지 원

  • ㅇㅇ
    2017.03.04 22:14 신고

    팬말고도 보아때문에 프듀 보겠다는 사람만 해도 엄청난데.. 보아캐스팅이 욕심이라는 님의 의견은 님만그런거같아.

  • 어이없음
    2017.03.08 09:50 신고

    어이가없네요 바람나그네님이나 잘하세요

  • ddd
    2017.03.11 17:28 신고

    배우로서 성공하지못했기에 비관적이다?이논리라면 다른가수혹은 배우가 엠씨하고 진행하는건 어케참으셨지요??

  • 보아느님
    2017.03.15 08:29 신고

    님처럼 그렇게 비관적이고 꼬여서 어떻게 일상생활 가능한지 의문~ 보아가 심사위원 할 자격이 구래서 안되는 이유는 뭔데~?ㅋㅋㅋㅋ 아구냥 이건 밑도 끝도 없이 갱 보아가 마음에 안든다고해라

  • ㅇㅇ
    2017.03.17 18:32 신고

    뭔헛소리? 배우하는거랑 진행하는거랑 대체 뭔상관인건데?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 케팝활약이 미약했다는거에서 벌써 엠이디진소리임을 느꼈다.

Designed by CMSFactory.NE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