금빛 모래로 가려져 있던 진주 위 모래가 걷히자 숨어 있던 속살을 내비치는 진주의 빛은 더욱 밝아 보였다.

늘 금빛 모래를 빛나게 하려 어둠 속에서 또 다른 빛이 되었던 진주. 바로 그런 진주의 존재가 김종민이었다. 강호동이 있을 땐 강호동을 빛내고, 김승우가 있을 땐 김승우를 빛나게 했으며, 김주혁과 차태현이 들어왔을 때에도 늘 한결같이 어둠 속에서 빛이 된 존재가 김종민이었다.


단 한 번도 짜증을 내지 않고, 요령을 모르는 어수룩한 그의 캐릭터는 시청자에게 늘 푸근함을 줬다.

강호동이 있을 땐 그와 직접적인 보조를 맞추는 이수근의 그늘에 있었고, 김승우가 있을 땐 차태현과 보조를 맞췄기에 그 뒤에 서 있었으며, 차태현과 직접적인 보조를 맞추는 김준호가 있을 때에도 역시나 그는 똑같은 그림자로 살아왔다.

<1박2일> 전 시즌 유일하게 자리를 지키는 김종민은 사실상 프로그램의 주인이라 해도 될 정도로 그 역할에 힘이 크다. 나무로 표현해도 뿌리와 같은 존재가 그였기에 2016 연예대상은 당연시 될 수밖에 없다.

2016년 KBS 예능 프로그램 중 가장 꾸준한 성적을 낸 프로그램이었기에 대상은 당연히 나올 수밖에 없었고, 차태현이냐 김종민이었느냐 였는데, 역시나 꾸준함으로 프로그램을 지켜낸 김종민에게 대상이 돌아갔다.

차태현도 대상을 받을 만한 조건은 충족하고도 남았다. 김종민이 영양분을 전달하는 뿌리였다면 차태현은 생명력 강한 줄기였으며, 프로그램을 지켜 냈기에 그의 대상 자격도 충분하다. <프로듀사>의 성공에도 그의 역할은 대단했다.

김준호는 중간에 좋지 않은 논란이 있었기에 대상의 자리와는 먼 위치. 그래서 김종민의 수상은 누구라도 이해할 수밖에 없는 면이 있다.


KBS의 장수 프로그램인 <해피투게더>도 끊임없이 변화를 추구하며 제자리를 지키려 했지만, 시국의 피해를 본 탓도 있고 동시간 프로그램 <썰전>에 밀리는 수모를 겪어 대상과는 멀어졌기에 <1박2일>로썬 최고의 기회였다.

유재석이 최초 예능인으로 설 수 있게 했다고 고마워하고, 강호동을 존경하며, 나영석 PD에게 감사할 수밖에 없다는 그. 신지가 사부라며 모든 멘트에서 자신을 낮췄던 그.

지금까지 어떻게 해왔는지를 알기에 유재석은 김종민이 대상을 받았으면 좋겠다는 말을 건네기도 했고, 시청자 또한 같은 마음이었을 것이다.

2016년 KBS 예능은 모든 곳에서 좋지 않은 성과를 얻은 해다. 어느 프로그램 하나 뚜렷이 대단한 사랑을 받은 프로그램이 없다. 그나마 유일하게 <1박2일>이 계속해서 좋은 시청률을 보였기에 영광이 돌아갈 수 있었던 것.

김종민의 연예대상 수상은 어느 해보다 최적기라 여겨진다. 그가 받쳐줄 수 있는 위치의 인물들이 대활약을 못한 해였고, 프로그램에 꾸준한 공을 세웠기에 그에게 가는 것은 지극히 당연하다.


매번 활약이 엄청난 이들이 대상을 받았다면 이제 뒤에서 힘쓴 이들도 받을 시기이기에 김종민이 수상할 수 있었던 것이다. 내년 일은 또 모를 일이다. 어느 한 프로그램이 시작돼 큰 사랑을 받으면 그가 탈 수 있는 기회는 또 없을 것이기에 이번 수상이 다행일 수밖에 없다.

누구보다 시청자는 김종민의 수고를 안다. 매번 수고를 하고도 그 수고에 대한 마땅한 보상을 못 받아왔기에 대상 수상에 시청자는 더 큰 축하를 해주는 것이다. 그의 대상 수상은 당연하고 축하받을 일이다. 독식해도 될 만큼.

* 여러분의 공감 클릭과 블로그 후원은 힘이 됩니다 *


저작자 표시 비영리 변경 금지
신고

블로그 구독은 'RSS' 및 '네이버 북마크'를 이용하시면 편해요^^*


◀ Prev 1  ... 25 26 27 28 29 30 31 32 33  ... 3409  Next ▶
BLOG main image
FreeMouthPaper
대중문화평론.IT,여행,사진
by 바람나그네
바람나그네

카테고리

분류 전체보기 (3409)N
[토크] 방송, 문화, 연예 (2648)N
[리뷰] IT 리뷰 (432)N
[테마] 인터뷰, 현장취재 (104)
[토크] 뮤직, 공연 (42)
[특집] 2011 MAMA (7)
[여행] 국내여행 (49)
[여행] 해외여행 (13)
[여행] 인천여행지 100선 (39)
[포토] 갤러리 (19)
[취미] 맛집 & 일상 (24)
[토크] 블로그 (18)
흉보기 (0)
주제없는 방 (8)

달력

«   2017/01   »
1 2 3 4 5 6 7
8 9 10 11 12 13 14
15 16 17 18 19 20 21
22 23 24 25 26 27 28
29 30 31        
  • 51,142,156
  • 1,19215,177
TNM Media textcube get rss
Daum view 베스트 블로거
티스토리 모바일 블로그
2013 view 블로거대상 엠블럼
2012 view블로거대상 엠블럼

FreeMouthPaper

바람나그네's Blog is powered by Tattertools / Supported by TNM Media
Copyright by 바람나그네 [ http://www.ringblog.com ]. All rights reserved.

Tattertools TNM Media DesignMyself!
바람나그네's Blog is powered by Textcube. Designed by Qwer999. Supported by TNM Media.