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안84 하차 요구? 하차 요구하는 카페人을 추방해야 할 판

기안84를 하차하라는 의견이 MBC ‘나 혼자 산다’ 시청자 의견 게시판에 도배되고 있다. 도배하고 있는 이들은 모 여성 카페로 사회적 문제를 일으키는 대표적 카페로 유명한 곳이다.

이 카페는 대표적 남성 혐오 카페로, 혐오가 가득한 표현들을 사용하며, 한국 남자는 모두가 적이다 라는 개념으로 활동하는 여성 전용 카페다. 그들이 주로 쓰는 한국 남자 혐오 표현은 ‘한남’.


시청자로 기안84를 하차하라 요구하고 있지만, 실질적 주동 세력은 그들로 프로그램 고정 시청자는 이 모습에 황당해하는 모습이다. 대다수의 대중도 마찬가지 반응.

이들이 기안84를 하차하라 요구하는 이유는 기안84의 뜻 때문.

‘논뚜렁이 아름답고 여자들이 실종되는 도시 화성시 기안동에 살던 84년생’이라는 설명이 있는 기안84의 글을 캡쳐해 ‘여성 혐오’를 하고 있다는 주장을 하고 있다.

<나 혼자 산다> 시청자 의견 게시판 이전 이들이 단체 행동을 모의한 곳은 바로 그들의 카페로,


문제를 제기한 이는 ‘여자들이 연쇄 살.해 당한 것이 어떤 한남에게 아름다운 향수처럼 느껴지나 봄. 개빡친다’라고 글을 올렸고, 이어 해당 프로그램 게시판을 링크로 엮어 단체 항의를 유도하고 있다.

역시나 해당 카페人들은 공감한다는 듯 남성 혐오의 단어가 있는 댓글을 쓰며, 현재 <나 혼자 산다> 게시판을 테.러하고 있는 상황이다.

이들의 주장이 황당한 건 지나친 확대해석을 했다는 점 때문이다.

기안84가 설명한 화성이란 곳은 편견에 가득한 도시인 건 확실하다. 사회적으로 화성이라면 가장 먼저 떠올리는 것이 ‘연쇄 살.해’이고, 그곳에 살아 좋은 소리를 못 들었기에 자조적인 뜻을 담아 사용한 것을 두고, 자기 망상적인 확대 해석을 했으니 확대 해석이라고 하는 것.


같은 ‘연쇄 살.해’라는 키워드를 가지고도 작명한 당사자는 사회적 폭력을 당한 지역인의 입장에서 쓰고, 확대 해석하는 이는 그저 그 키워드에 ‘여성’이 있다고 그걸 향수냐며 해석해 비난하는 모습은 입장이 달라도 너무 달라 황당하기 그지없다.

입장을 바꿔놓고 보면 이해되고도 남을 작명이 바로 기안84다. 화성에 살아 어디 가서 소개를 해도 ‘아, 그곳. 연쇄 살.해 도시’라고 한다면 해당 지역 출신으로 기분 나빴을 것이고, 입장 바꿔 본다면 이해되고 남을 일이다.

하지만 피해망상증이 생활화된 남혐 카페人들은 자기 위주의 해석을 한 것이다.


기안84의 작명의 이유가 ‘여성 혐오’이고 그래서 하차해야 한다고 주장한다면, 꾸준히 사회적 분란을 야기하는 해당 카페人들 또한 이 사회에서 하차해야 한다. 아니 이 나라에서 추방을 당해야 할 이들은 그들이 먼저다.

호주 남아 성.폭.행 사건 카페人을 비호하고 故 김주혁을 모독하고 故 김종현 군을 모독했던 그들. 이 사회에서 하차할 대상이 누구인지를 보자. 바로 그들이 추방되어야 할 장본인이다.

* 여러분의 공감(하트) 클릭은 큰 힘이 됩니다 *

이 글을 공유하기

댓글(0)

Designed by CMSFactory.NE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