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장훈 괴롭히는 언론과 여론. 정신 차립시다. ‘쫌~’

김장훈이 아무리 문제를 일으켰어도 자신이 한 좋은 일에 비하면 그 문제는 작다. ‘국민 비호감’의 이미지를 최근 얻었다고 해도, 그가 걸어온 인생을 평가한다면 그는 여전히 ‘국민 호감’이어야 한다. 그러나 여론이 좋지 않은 반응을 보이자 언론과 지라시가 그를 안 좋게 몰아가고, 이에 못 마땅한 여론은 다시 균형을 잡으려 하는 모습이다.

지금까지 김장훈은 기부의 아이콘이었다. 병적으로 기부를 해왔고, 자신은 남은 것이 없을 만큼 모든 것을 비운 상태다.


그의 좋은 일은 단순히 기부에만 그치지 않는다. 우리 문화와 역사를 알리고자 서경덕 교수와 노력해온 발자취는 또렷하고, 특별히 관심을 가지지 않았던 대중은 모를 만한 일을 많이 해왔다.

비록 싸이와의 문제로 ‘국민 비호감’ 타이틀을 얻었지만, 그 개인적인 일만 빼면 그는 어느 누구도 비판할 수 없는 인물로 살아왔다.

공황장애 때문에 가끔 실수도 하지만, 그의 입장을 조금만 이해한다면 그 또한 이해해 줄 수 있는 부분으로 ‘국민 비호감’이란 말까지 들을 이유가 없는 인물이다.

사람은 어느 누구나 작은 실수를 하기 마련이고, 남들이 이해할 수 없는 단점도 갖고 있다. 그렇다고 해서 그 사람을 절대 나쁜 사람이라 할 수 없다. 하나가 나쁘다고 모두가 나쁘다는 공식은 성립되지 않기 때문이다.

김장훈이 최근 대중에게 좋지 않은 이미지를 심어준 것은 부인할 수 없는 사실이다. 그러나 따지고 보면 우리가 살아가며 수시로 볼 수 있는 실수들이고, 작게 느낄 수 있는 실수를 한 것이기에 마냥 비판만 할 수 없는 것도 사실이다.


그러나 그 틈을 타 더욱 안 좋은 이미지로 몰아가고자 언론은 말도 안 되는 허위 사실을 유포하고 있다. 그의 진실된 행동을 폄하하고자 지라시 내용을 인용해 곤란케 하고 있고, 없는 사실까지 유포해 명예를 훼손하고 있다.

그를 마녀사냥하려는 보도는 그가 박근혜 탄핵 집회에 참가하는 것이 최순실, 차은택과의 연루설을 덮고자 하는 의도 때문이라는 것이다.

이에 김장훈은 직접 해명하고 나섰다. “차은택은 과거 호형호제하던 사이지만, 그를 본 것이 4년여쯤 될 정도로 오래 못 본 사이다. 그와 연관된 그 어떤 곳에서도 지원을 받은 일이 없다”라고 명확히 해명을 해 오해의 싹을 잘랐다.

그의 해명으로 지라시와 그를 인용한 언론의 보도는 거짓으로 확인됐다. 문제는 이런 허위 사실을 보도한 언론이 처벌받기 어렵다는 사실 때문에 더 억울할 수밖에 없는 것. 지라시를 인용한 정도가 큰 제재 대상에는 포함되지 않으니 억울할 수밖에 없다.

다행인 것은 그간 작고 큰 일로 김장훈을 기피하고 비난하던 대중이 균형을 잡고 품는 모습이 보인다는 점. 하지만 여전히 일부 대중은 아니꼬운 반응을 보이기도 한다.


일부지만 아니꼬운 반응을 보이는 대중. 그건 그 사람의 자유일지는 모른다. 그러나 그 자신이 누구에게 따스한 연탄이 돼 본 적이 없다면 그들은 오히려 비난의 대상이 되어야 한다.

적어도 김장훈은 어려운 이에게 따스한 연탄 같은 존재로 살아왔다. 생활이 여유롭지 못할 정도로 퍼주고, 국가를 위해 오버한다는 소리를 들을 정도로 퍼주던 것이 그다.

지금도 국가가 위기 상황이다. 그는 그 어려운 상황에 하나의 촛불이 되고자 나섰다. 그 마음을 폄하하고자 하는 언론의 움직임과 일부 대중의 여론 움직임은 그래서 비난의 대상이 되어야 한다.

공황장애 증세가 있으면서도 많은 사람 사이에 서는 그의 용기. 그의 모습은 추악한 보도를 하고, 추악한 손가락질을 하는 일부 여론의 모습에 비하면 아름답기까지 하다. 그를 비난할 권리는 그들에게 없다. 김장훈은 여전히 ‘국민 호감’이어야 한다.

* 여러분의 공감 클릭과 블로그 후원은 큰 힘이 됩니다 *


저작자 표시 비영리 변경 금지
신고

이 글을 공유하기

댓글(14)

  • 2016.12.05 22:23 신고

    잘 읽고 공감합니다 ..^^ 좋은꿈 꾸세요

  • 기부..
    2016.12.05 23:08 신고

    거짓이라는 말이있더라구요 믿고싶지않은데 몇몇 국외 기부는 거짓으로 밝혀졌어요. 굳이.. 기부하신것도 많은데 왜 안한것도 했다 부풀렸는지.. 제무덤을..

  • 피드
    2016.12.06 03:00 신고

    작성하신분 김장훈고 연관된 분이 아니라면 이기사보시고 잘 생각해 보시길
    sundayjournalusa.com 여기가보시면 메인화며에 기사 있읍니다

  • 가을바람
    2016.12.06 09:14 신고

    잘 읽었습니다. 공감이 가는 글이네요..

    좋은 하루되세요~

  • 가짜기부
    2016.12.06 13:04 신고

    진짜로 기부한것도있는거져?가짜기부내용만 나오길래요

  • 판피린아줌마
    2016.12.07 10:06 신고

    푼수처럼 다 퍼주고 돌아오는것은 욕밖에 없는것을 보고 "참 억울하겠다 힘들겠다" 생각되네요
    영악하게 살았으면 지금 김장훈 이렇게 사나요? 눈물이 다 나올려고 합니다. 음해세력 분명히 있는것 같습니다. 소속사도 발빠르게 대처해야 하는게 아닌가? 욘사마 배용준한데 이런 일은 절대 없습니다.바로 고소하니까.. 왜 가난한 김장훈한데 이럴까요? 만만해서 일까요? 토털싸이트에 붙는 악성댓글에 김장훈씨 팬들이나 소속사 직원이라면 한개라도 다시고 대처해주시길 바래요.. 이 아줌마 힘드네요.

    • 이봐요아줌마
      2017.03.25 22:17 신고

      https://namu.wiki/w/%EA%B9%80%EC%9E%A5%ED%9B%88

      이거 읽고 다시 댓글달아보세요

  • 하모니
    2016.12.07 11:16 신고

    최순실 부역자 처단 몰라요? 엮이면 죄다 최순실 부역자임~~~

  • 필승
    2016.12.27 00:45 신고

    아무리 좋은일을 많이 했다하더라도 거짓기부는 사기보다 나쁘다 생각합니다. 좋은환경에 기부받는곳은 없을테니...어려운 사람상대로 장난치는거 아닙니다. 기사가 사실이 아니라면 적극해명하시고 사실이라면 사죄하세요

  • 자오선
    2017.01.03 20:41 신고

    사람은 누구나 실수를 하지요
    작은실수로 지나온 세월다싸잡아
    비난을 퍼붓는 사람들
    그대들은 진정 누구를위해 자그마한
    기부나 선행을 베풀어 본 일들이있는지요
    자신을 먼저 돌아보고 남에게 비난의 화살을
    날려도 늦지 않을것 입니다

  • 2017.01.04 16:05

    비밀댓글입니다

  • ㅇㅇ
    2017.01.08 10:24 신고

    그러게요... 우리 김장훈씨 비난하시는 분들은 어묵이나 먹고 깜빵 가야 해요...

  • 모모
    2017.01.27 05:29 신고

    당시 정부의 똥개였던 삼사가.. 여론 몰이 했던것이 느껴짐.. 올바른 사람 죽이는거 참.... 나쁜 대통령 나쁜 정부..

  • 꽃밭에서
    2017.02.18 14:27 신고

    김장훈씨 진심으로 응원합니다 !!
    이런사람 또 없습니다 !

Designed by CMSFactory.NE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