입문자에게 적격인 국내 미니드론 LOBIT 100C, 사용기

국내 업체의 드론으로 알려진 LOBIT 100C를 만나게 됐습니다. 물론 공장은 중국에 있겠지만, 국내 제조사가 만들었다는데 관심이 갈 수밖에 없는 드론이 LOBIT 100C인 것 같습니다.

이 드론이 입문자에게 적격이라고 한 것은 초보를 위한 드론 중 초반 생산된 중국산 드론에 비해 기능이 많고, 쉽게 조종할 수 있다는 장점이 보여서 적격이라고 할 수밖에 없었습니다.


들어가며 LOBIT 100C, 잠깐 소개

LOBIT 100C는 국내 드론 업체인 드로젠에서 제작된 드론으로 미니 드론입니다. 손바닥에 올려놓아도 손바닥보다 작은 드론이 LOBIT 100C 입니다.

먼저 밝히지만, 가장 큰 강점은 고도 유지를 할 수 있다는 점입니다. 즉 흔히 말하는 호버링이 되는 제품입니다. 심지어 가격도 저렴합니다.

유지비가 적은 점도 강점이라 할 수 있을 듯합니다. 소모품이 대부분 저렴합니다. 프로펠러가 깎이고, 부러지고, 날라가도 가격이 저렴해 넉넉히 사놓을 수 있습니다. 배터리도 저렴하더군요. 보통 배터리를 3~4개씩 가지고 다니는데, 그래도 부담이 없을 가격으로 보였습니다. 탈착형 배터리의 강점을 갖추고 있습니다.


LOBIT 100C의 제품 외관

제품 패키징은 특징을 쉽게 알 수 있게 프린팅 돼 있습니다. 외부 포장 박스에 제품 모습이 상세하게 나와 있습니다. 플립&롤 / 2.4GHz RC Series / HD Camera / Altitude Mode가 지원된다고 나와 있네요.


실질적으로 제품을 보니 디자인은 상당히 만족스러운 디자인이었습니다. 라운드 형태의 디자인과 작은 소금쟁이 모습과 같은 디자인은 첫 만남부터 마음에 들었습니다. 기존 중국산 저가 제품 중에는 정말 ‘나 저가예요’라고 하는 듯한 제품이 있었는데, LOBIT 100C는 디자인이 우수했습니다.


위 이미지 보시는 대로 구성품은 심플합니다. LOBIT 100C 본체와 조종기. 그리고 충전 케이블과 여분의 프로펠러 1세트. 프로펠러 제거용 툴이 있는 것을 알 수 있었습니다.


전체적으로 디자인은 무척이나 앙증맞고 귀여운 수준의 미니드론이었습니다. 프로펠러의 경우는 벽에 부딪혀도 쉽게 부러질 소재가 아니었습니다. 물론 케이스 바이 케이스인지라 부러지고 긁힐 수 있습니다. 그래도 걱정은 안 되네요. 프로펠러가 워낙 저렴해서.


정면에는 720P HD 화질의 카메라가 있습니다. 아주 좋은 영상 퀄리티 결과물을 주지 않아도 연습해 볼 만한 수준의 영상을 제공하기에 뜻밖의 만족감을 주기도 할 녀석이죠.

정면 부분에 LED가 존재하고, 후면 부분에도 LED가 존재해 어두운 환경에서 동체를 확인할 수 있습니다.


조종기는 일반 수준에선 편하게 조정할 수 있는 구조를 갖추고 있었습니다. 드론을 들어 올리거나 방향을 바꾸고, 비행하는 것들에서 굉장히 편안함을 느낄 수 있는 구조입니다.


조종기 앞 2개의 버튼은 좌측이 카메라 버튼, 우측이 동영상 기록 버튼이라 남기고 싶은 순간부터 해당 버튼을 ON하면 됩니다. 끌 때에는 다시 눌렀던 것을 다시 눌러 해제하면 기록도 끊깁니다.

한 개의 조종기로 MODE1과 MODE2로 변환해 사용할 수 있습니다. 전문가 모드를 지원해 자신에게 맞는 기능을 넣고 뺄 수 있습니다.


동체는 콤팩트 사이즈로 프로펠러를 잡고 있는 동체 끝의 길이가 좌우 80mm씩입니다. 동체를 정상적으로 놓았을 때 키는 37mm입니다.

아래에는 저마다의 크기대로 구멍이 나 있습니다. 배터리에서 날 수 있는 열을 빼주는데도 효과적일 듯합니다. 공기 순환은 잘 되겠네요.


드론 제품명인 LOBIT 기준으로 오른쪽 옆구리 부분엔 충전단자가 있어 충전할 수 있습니다. 일반적인 스마트폰 충전기로 충전하면 됩니다.


조종기와 LOBIT 100C의 송수신 거리는 150m까지이며, 혼선 없이 송수신 가능합니다.


LOBIT 100C는 Altitude Mode를 지원해 고도유지를 가능케 합니다. 보통 저렴한 입문자 드론에는 고도유지 기능이 없는 게 많은데, LOBIT 100C는 있더군요. 그래서 좀 더 쉽게 드론 비행을 할 수 있었습니다.


Altirude Mode(고도유지모드)는 기체가 안정고도에 오르면 조종기의 조작 없이도 일정고도를 유지해 줘 안심케 합니다. 이 모드에선 일정 고도 이상에서 동영상 촬영을 흔들림 없이 할 수 있게 됩니다.


듀얼모드 전환 어떻게?

LOBIT 100C는 듀얼모드(Dual Mode)를 지원하는 조종기입니다. 모드1과 모드2를 전환할 수 있습니다. 모드 전환은 모드1이 스틱을 좌상/우상으로 동시에 놓고 전원을 켜면 세팅이 되고, 모드2는 스틱을 좌상/좌상으로 놓고 전원을 켜면 세팅되는 구조입니다. 그리고 이어 두 스틱을 동시에 시계 방향으로 2회 회전 시키면 됩니다. 최종적으로 오른손 쪽에 위치한 버튼 중 우측 하단에 있는 버튼을 누르면 적색 LED가 점멸하고 변경된 모드가 저장된 후 종료되는 구조입니다.


안전 모드도 존재하는 LOBIT 100C. 그리고 동작 관련 팁

로빗 드론에는 안전 모드가 존재합니다. 비행 중인 기체에 외부 충격이 가해지면 착륙 후 모터가 정지됩니다. 부딪혀 떨어졌고, 이후 안 켜진다고 놀라지 마세요. 대부분 전원을 껐다 켜면 정상 작동하며, 전원이 여의치 않으면 배터리를 분리한 이후 다시 끼워 맞추면 정상 작동합니다.

또한, 그럼에도 안 되면 배터리가 소모돼서 안 켜질 수 있습니다. 충전을 한 이후에도 안 켜진다면 고장일 수 있습니다.


배터리는 탈착형으로 여분의 배터리를 구입해 다니면 7분 남짓한 배터리 수명에 대비해 효율적으로 비행할 수 있어, 그 방법을 추천해 드리는 바 입니다.

3.7V / 2.0Wh이며, 520mAh의 용량입니다. 배터리 분리는 뒤쪽에서 분리할 수 있는 구조입니다.


배터리를 완전히 분리했을 때 모습입니다. 여분의 배터리를 구매했다면 바꿔 끼면 됩니다. 아닐 때에는 준비해간 보조배터리로 충전해 사용할 수 있습니다. 충전 시간은 여유롭게 커피 한 잔 하는 시간(40분)에 됩니다.


전문가용 Headless Mode도 있다

LOBIT 100C는 Headless 모드가 있습니다. 기체가 어느 방향을 향했든 조종자 기준으로 비행을 하는 전문가용 모드입니다. 모드 설정은 조종기 스틱을 기기 기준, 수직으로 눌러 넣는 방식이며, 모드2에선 왼쪽 스틱을 누르면 되고, 모드1에선 오른쪽 스틱을 누르면 설정이 됩니다. 설정 여부는 조종기 표시창에 별표로 뜨니 확인할 수 있습니다. 이 모드를 실행하는 동안 기체에 파란색 표시등이 깜빡이니 그것으로도 확인 가능합니다.


LOBIT 100C의 상세 스펙

로빗 100C의 상세 스펙은 위와 같습니다. 6-axis gyro barometer / 2.4GHz 주파수 대역 / 720P 해상도 카메라 / 최대 16GB, Micro SD Card 지원 / 최대 150m 커버 / 520mAh 배터리 용량 / 7분 비행 / 40분 충전 타임인 것을 볼 수 있습니다.


기체는 수평이 유지된 상태에서 초기 비행을 시작하면 됩니다. 엎어져 있는 상태로 할 수는 없겠죠. 위 사진은 연출 사진으로 이렇게 가까이서 비행을 시작하는 것은 추천하지 않습니다. 최소 2m 정도는 떨어져 비행을 시작하길 바랍니다. 만약의 사고를 대비하기 위한 조언이기도 합니다.


드론은 미니드론이고 연습용이라도 만약을 대비해 비행금지구역 정도는 알아두고 하시는 것이 여러모로 좋습니다.



위 비행금지구역은 Safe Flight 앱에 나오는 결과이며, 저작권도 Safe Flight에 있는 것으로 이해를 돕는 차원에서 인용해 보여드립니다. 개인적으로 이 앱을 많이 이용하며, 추천도 할 수 있겠네요.

LOBIT 100C 실제 촬영 영상보기

로빗 100C의 실제 촬영 영상은 2개로 하나는 비행하는 모습을 카메라로 담은 영상이며, 또 하나의 영상은 기체 촬영본 영상입니다.

[링크1. 로빗 100C 비행 모습]


[링크2. 로빗 100C 기체 촬영본]



글을 마무리하며,

LOBIT 100C는 입문자에겐 매우 큰 도움을 줄 미니드론이었으며, 조종도 편리했습니다. 안전모드가 매력적이었으며, 고도유지모드가 있음은 이 드론이 갖춘 가장 큰 매력으로 보였습니다. 미니드론이라 휴대도 편리했으며, 유지비가 적게 든다는 점도 매력이었습니다.


구매 도움을 위한 링크 – 최저가 접근 사이트(민팅)

* 여러분의 공감 클릭은 큰 힘이 됩니다~ ^^*


저작자 표시 비영리 변경 금지
신고

이 글을 공유하기

댓글(2)

  • 2016.10.05 21:28 신고

    이거 꽤 재미나요 ㅋㅋ 저는 엄청 높게 날려봤는데 드론이 잘 안보일정도로 올라가더라구요

  • 슥이
    2016.10.08 17:22 신고

    이거 협산 h107c+ 짭이네요? 우리나라가 중국제품의 짭을 만들어 팔줄이야 ㅋㅋㅋ 중국이 드론의 대세긴 한가 봅니다. 소재나 부품도 너무 비슷해서 협산에 제조해달라 아닌가 싶기도 하네요. 부품만 싸면 h107 호환용으로 부품사기에 좋을거같습니다.

Designed by CMSFactory.NET